상단여백
기사 (전체 108건)
동변상련
하이에나에 둘러싸여산 채로 엉덩이를 뜯어 먹히며어미를 향한 발버둥치는 새끼와발치에서 안절부절못하고분해되는 모습을 보는 어미 물소 뿔에 ...
경남뉴스투데이  |  2021-12-06 09:42
라인
대나무
몸통으로 하늘의 높이는 재고뿌리는 땅의 너비를 재는 타고난 재단사우듬지에 세 든 백로 한 쌍솜털 뽑아 둥지를 짓고복풍이라도 세차게 부는...
경남뉴스투데이  |  2021-11-22 09:42
라인
아포칼립토
양손을 묶인 채 제사장의 손에 끌려죽음의 계단을 오르는 포로의 열린 동공시간마저 휘어진 16:9에지 화면의갈비뼈를 갈라 끄집어낸 심장이...
경남뉴스투데이  |  2021-11-08 09:47
라인
무한궤도
과거의 무게를 견디며끝없이 깔리고 밟히는 타원의 질서침목을 깔고 거두기를 거듭하며스스로 길이 되어 가야 하는길녹슬어 끊어지기 전에는 벗...
경남뉴스투데이  |  2021-10-25 09:42
라인
나잇살
꿈속에서조차 이건 꿈인 줄 알면서깨지 않으려 뒤척이는 까닭은오늘 밤처럼 다시 그대 꿈을 꾸려면얼마를 기다려야 할는지 기약 없음이기에 그...
경남뉴스투데이  |  2021-10-12 09:30
라인
하구에서
손짓하는 오로라의 그림자를 좇아극지를 향해 이륙하는 철새들뱀처럼 구불대며 흐르던 강물이대지의 기름진 곳마다 새긴 발자취계곡을 거치며 삼...
경남뉴스투데이  |  2021-09-13 11:56
라인
공감대
맥주에서 자동차로아나운서의 필기구까지퇴출과 테러의 퍼포먼스 영상등 떠밀리는 양심 찍어대는 방송국 카메라에는제 손의 골프채에는모두가 함구...
경남뉴스투데이  |  2021-09-06 12:31
라인
비 오는 날의 단서
빗소리에 갑자기 소환되어실타래처럼 엉켰던 어제들은그 시절, 그 무렵, 그해, 그때 단위로인수분해를 반복하다 다시 적분되어낯선 가위눌림에...
경남뉴스투데이  |  2021-08-23 12:09
라인
바람의 말
연은그저 바람을 잘 만나뜨는 게 아니란다 뼈 깎고 살 바르고살엄음 같은 가슴까지 도려꿈보다 더 가벼워져야비로소 세상 위로 뜨는 것 다만...
경남뉴스투데이  |  2021-08-09 13:29
라인
지렁이
차마 못 볼 것 너무도 많아눈마저 버리고 토굴에 든어둠 속의 은자제 몸처럼 부드러운 사고와노장의 가르침 따라 가늘고 긴 삶 볕 쪼임 길...
경남뉴스투데이  |  2021-07-23 10:46
라인
황소개구리
물가에서 입 뻐끔거리던어제의 아프고 너덜해진 기억은사라진 꼬리 따라 증발하고근육질의 다리로 늪을 누비다황소개구리의 난으로 매도된 이래화...
경남뉴스투데이  |  2021-07-09 11:18
라인
넋두리
누가 그러데이제 더는 남은 사랑이 없을 줄 알았는데어느새 사랑이 찾아오더라 하데 에 휴... 눈물도 다 말라빠진 줄 알았는데눈물이 다시...
경남뉴스투데이  |  2021-07-02 10:45
라인
할미꽃
허리 굽었다고 타박치 마라평생 입 닫고 들어만 온지라생각이 많아져 고개를 숙인 게야 뛰는 가슴을 보여주랴아직 붉은 단심 가득하거늘이름만...
경남뉴스투데이  |  2021-06-25 11:31
라인
감자
일갈하는 천둥소리와 비바람바뀌는 풍경이며고라니의 휘둥그런 눈동자까지제 아량의 크기대로 나누어 담은 뒤화두를 걸머지고 동안거에 들어해제를...
경남뉴스투데이  |  2021-06-18 10:51
라인
수국
넓게 펼친 이파리 사이허물만 남겨놓고 떠난배추흰나비 떼의 향연 하굣길 여학교 앞 분식집깔깔대던 갈래머리 소녀들의발그레한 웃음이 묻어나는...
경남뉴스투데이  |  2021-06-04 11:07
라인
대나무
몸통으로 하늘의 높이를 재고뿌리는 땅의 너비를 재는타고난 재단사우듬지에 세 든 백로 한 쌍솜털 뽑아 둥지를 짓고북풍이라도 세차게 부는 ...
경남뉴스투데이  |  2021-05-28 10:55
라인
꽃 병
꽃병 속의 물은 평온하다 네가 꽁꽁 얼면 병은 깨진다내 가슴처럼 내가 부글부글 끓어도 병은 깨진다네 마음처럼 사라지는 너의 꽃사라지는 ...
경남뉴스투데이  |  2021-05-21 11:21
라인
반딧불
별똥 길게 떨어진 들녘흩어진 별 이삭을 낱낱이 물어다여름 밤하늘에 촘촘히 다져 심고은하수 강물 밤새 길어다깜박깜박 싹을 틔우는밤의 작은...
경남뉴스투데이  |  2021-04-30 10:29
라인
말씀
콩 심은데 콩 나고, 팥 심은데 팥 난다콩을 심었는데 팥이 나지 않고팥을 심었는데 콩이 나지 않는다 뿌린 대로 거둔다는 말씀 심는다고 ...
경남뉴스투데이  |  2021-04-23 11:24
라인
쇠똥구리
똥을 굴려청심환을 빚어내는화타의 연금술 황금날개를 갑옷 깊이 감추고힘찬 비상을 꿈꾸는불굴의 검투사 똥밭에 굴러도 이승이 낫다는그 말씀몸...
경남뉴스투데이  |  2021-04-09 11:48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