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건·사고
창원서 전기식 시내버스 운행 중 화재 발생.. 인명피해는 없어정비소 후 차고지로 가던 중 화재
진해구 남문동 2번 국도 평발고개 인근 내리막 도로에서 풍호동 방면으로 운행하던 시내버스에서 원인이 밝혀지지 않은 화재가 발생해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사진제공=창원소방본부>

(창원=경남뉴스투데이) 15일 오후 3시54분경 창원시 진해구 남문동 2번 국도 평발고개 인근 내리막 도로에서 풍호동 방면으로 운행하던 시내버스에서 원인이 밝혀지지 않은 화재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A여객 소속 시내버스 1대가 불에 타 소방서 추산 4억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발생했으며, 버스에는 승객이 없어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차량은 2019년 10월식 전기식 시내버스로 이날 정비공장에서 정비 후 가포동 차고지로 이동하던 중 버스 지붕에서 화재가 시작된 것으로 알려졌다.

최초 신고자인 차량 운전자는 "운행 중 버스 뒤에서 흰 연기가 발생하는 것을 목격하고 119에 신고했다"고 전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김차동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차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