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박대출, 개방형 스포츠 콤플렉스 현장 점검수영장 등 시설 저렴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진주시 적극 지원 당부

박대출 의원

(진주=경남뉴스투데이) 박대출 의원(경남 진주시갑)이 22일 경상대학교 개방형 스포츠 콤플렉스 현장 점검에 나섰다. 개방형 스포츠 콤플렉스는 박대출 의원의 핵심 사업으로 박 의원은 예산확보 등 사업 추진 과정에서 큰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스포츠 콤플렉스는 총사업비 196억 원 규모로 2018년 12월 착공 후 2020년 12월에 준공되었다. 주요시설은 수영장, 피트니스센터, 교양체육 실습실, 카페테리아 등으로 연면적은 7,709㎡(지하 1층, 지상 3층)이다.

이 사업은 최초 ‘체육관’을 짓기 위해 추진되었으나 기재부 등 실무 협의 과정에서 포함되지 못했던 사업이었다. 이에 박 의원은 사업명에 ‘개방형’을 포함하고 진주 시민들이 함께 이용하는 것을 전제로 사업을 재추진하였다. 박 의원은 이를 위해 기재부와 교육부 설득에 많은 공을 들인 것으로 알려졌다.

현장을 둘러본 박 의원은 “그동안 진주 남부지역 주민들의 숙원사업인 개방형 스포츠 콤플렉스가 순조롭게 완공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앞으로 시민들이 스포츠 콤플렉스를 저렴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진주시의 적극 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박 의원은 “운영과정에서 가뜩이나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일반 업체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지혜로운 상생 방안도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조영태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조영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