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산청군
산청군 정월대보름 행사 전면 취소코로나19 확산 방지…마을단위 행사도 금지
산청군청

(산청=경남뉴스투데이) 산청군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올해 정월대보름 행사를 전면 취소한다고 24일 밝혔다.

군은 매년 한 해의 풍년과 군민의 안녕을 기원하기 위해 달집태우기와 지신밟기 등 세시풍속 행사를 개최해 왔다.

그러나 올해는 코로나19로부터 지역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행사 전면 취소를 결정했다. 특히 군이나 읍면 주관 행사 뿐 아니라 마을 단위 소규모 행사도 금지하는 등 방역에 힘쓸 예정이다.

이 같은 조치는 소규모 집단 감염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많은 인원이 동시간대에 모이는 행사는 개최하지 않는 것이 맞다는 판단에서다.

군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1.5단계로 완화돼 100명 미만 인원 제한 시 행사를 열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군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행사 취소를 결정하게 됐다”며 지역주민들의 이해를 구했다.

 

남병희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남병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