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군
청년-업체-고성군, 청년일자리 고용협약 체결- 고성군수, 청년, 업체 대표 등 40여명 모여

- 고성 다이노스타, 디지털 썬다이노사업으로 청년 일자리 만들어

고성군은 24일 고성군청 대회의실에서 백두현 고성군수, 청년 및 업체 대표 등 40여명이 모인 가운데 장기고용유지를 위한 청년-업체-고성군 3자 고용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제공=고성군>

(고성=경남뉴스투데이) 고성군은 24일 고성군청 대회의실에서 백두현 고성군수, 청년 및 업체 대표 등 40여명이 모인 가운데 장기고용유지를 위한 청년-업체-고성군 3자 고용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 1월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고성 다이노스타 청년일자리사업''고성 디지털 썬다이노 청년일자리사업'참여자를 모집 및 선정한 결과, 총 청년 24명이 22개 기업체에 취업하게 되었다.

특히 이날 협약식에서는 올해 처음으로 공모사업을 통해 진행하는 디지털 썬다이노 사업에 참여하는 디지털업체 고잉 대표와 농업 기반의 스마트 팜 업체인 비트로플렉스 대표의 사업 참여의지와 향후 계획을 발표하는 시간도 함께 가졌다.

백두현 고성군수는 인사말을 통해 “고성 다이노스타 청년일자리사업과 디지털 썬다이노 청년일자리 사업은 한시적인 생계형 일자리가 아닌 자산형성이 가능한 지속가능성, 발전가능성을 높이고자 하는 사업이다”며 “일자리가 필요한 청년에게는 밝은 미래를, 업체에게는 사업번영을, 우리 군에는 청년의 지역 정착으로 활기찬 고성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덧붙여 “사업의 원활하고 성공적인 진행을 위해 끝까지 최선을 다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고성 다이노스타 청년일자리 사업은 청년일자리 확대를 위해 2년간 청년을 채용한 업체에 인건비로 연간 2,400만원을 지원하며, 그 밖에도 청년의 취·창업을 위한 교육비 지원 및 건강검진비 등의 다양한 지원이 이루어진다.

또한 고성 디지털 썬다이노 청년일자리 사업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응하여 10개월간 디지털 사업장 또는 비대면 업무를 수행할 청년을 고용하는 업체에 인건비 연간 2,000만 원을 지원하며 교육비, 문화활동비, 주거비 등을 함께 지원한다.

 

강현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강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