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포토] 수령 460년 古梅 남명매 만개
산천재에 460년 된 남명매 만개<사진제공=산청군>

(산청=경남뉴스투데이) 경칩을 앞둔 4일 산청군 시천면 남명 조식 유적지 산천재의 ‘남명매’가 만개해 발길을 붙잡는다.

올해 수령 460년을 맞는 이 매화는 남명이 61세이던 명종 16년(1561)에 직접 심은 것으로 전해진다.

산천재 앞뜰에서는 지리산 천왕봉이 한 눈에 들어와 매년 봄 많은 매화 탐방객들이 이곳을 찾는다.

옛부터 '남명매'는 단성면 남사예담촌 '원정매', 단속사지 '정당매'와 더불어 '산청 3매'로 일컬어진다.

 

남병희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남병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