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선배 전우의 숭고한 정신을 영원히 기억하겠습니다.제2연평해전이 발발한 2002년생 해군 부사관, 서해수호 영웅 추모 및 필승정신 계승 다짐
해군 조타직별 하사들이 제2연평해전 영웅인 故 한상국 상사(조타) 흉상 앞에서 거수경례를 하고 있다.<사진제공=해군교육사령부>

(창원=경남뉴스투데이) 제6회 서해수호의 날인 26일, 해군교육사령부에서 직별별 보수교육을 받고 있는 해군 조타 직별 하사들이 자신들의 직별 선배이자 제2연평해전 영웅인 故 한상국 상사(조타) 흉상 앞에서 선배들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고 있다. 사진 속 해군 부사관들은 제2연평해전이 발발한 2002년에 출생했으며 지난달 26일에 해군부사관 270기로 임관했다.

김차동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차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