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군
거창군, 제2기 ‘협력과 공감의 도시재생대학’ 개강버려지는 공간! 더 나은 효과와 기능으로 재사용
거창군은 지난 8일 거창읍 김천마을 제1경로당에서 수강생 및 교육 관계자 25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기 ‘협력과 공감의 도시재생대학’ 개강식을 개최했다.<사진제공=거창군>

(거창=경남뉴스투데이) 거창군은 지난 8일 거창읍 김천마을 제1경로당에서 수강생 및 교육 관계자 25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기 ‘협력과 공감의 도시재생대학’ 개강식을 개최했다.

거창군 도시재생대학은 2019년 첫 개강을 시작으로 내실 있는 교육과정과 다양한 계층의 참여로 지역자원 발굴과 주민 역량강화에 밑거름이 되어 왔으며, 지난 1월 개최된 거창군 종합사회복지관 리노베이션 과정에 이어 올해 2번째 도시재생대학을 개강하게 됐다.

이번 과정은 ‘마을 유휴공간 활용 방안’이라는 주제로 김천마을 주민들을 대상으로 마을 유휴공간을 주민주도로 효율적으로 활용 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고, 마을환경 개선과 경제적 효과까지 창출 할 수 있는 의미 있는 공간으로 탈바꿈하기 위함을 목표로 교육을 구성했다.

개강식에 참석한 한 수강생은 “도시재생의 의미에 대해 막연한 생각만 가지고 있었는데 오늘 강의를 통해 이해도가 높아진 것 같다”며, “마을역량 강화와 더불어 우리 마을에 숨어있는 다양한 마을자원을 발굴, 활용하여 마을발전에 긍정적 효과가 나타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군은 5월까지 마을 유휴공간의 활용방법과 사례에 대한 전문가 교육과 현장답사, 퍼실리테이션 기법을 통한 진단과 대안 모색, 성과 공유회를 통해 지역사회 방치된 유휴공간을 주민주도의 새로운 공간으로 재창출시킬 다양한 의견을 도출할 계획이다.

하영애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하영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