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군
거창군, 어려운 직원에게 ‘성금 전달’로 동료애 훈훈
거창군은 투병 생활로 고생하고 있는 동료를 돕기 위해 직원 700여 명이 하나 된 마음으로 십시일반 모은 성금 1,606만 원을 어려운 직원에게 전달했다<사진제공=거창군>

(거창=경남뉴스투데이) 거창군은 투병 생활로 고생하고 있는 동료를 돕기 위해 직원 700여 명이 하나 된 마음으로 십시일반 모은 성금 1,606만 원을 어려운 직원에게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성금 모금운동은 지병에 따른 수술과 입원 등으로 고생하면서 한 가정의 가장으로 노부모와 자녀의 생계를 책임지고 있는 동료를 돕기 위해 거창군 직원들과 공무원노조의 참여로 전개됐다.

군 관계자는 “함께 근무하는 직원이 병마에 시달리며 고통스러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동료를 위해 작지만 정성을 모아 힘겨운 동료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며, “700여 공무원의 마음을 모아 하루 빨리 쾌유하길 기원한다”고 전했다.

 

김대영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