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경상국립대, 외국인 유학생 전통문화 체험 행사 열어에나시티협동조합 주관…경상국립대 유학생 50여 명 참여

- 26일 오후 가좌캠퍼스 예절교육관

에나시티협동조합은 오는 26일 오후 경상국립대학교 예절교육관에서 외국인 유학생 5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외국인 유학생 전통문화(한복) 체험’ 행사를 개최했다.

(진주=경남뉴스투데이) 에나시티협동조합(이사장 김종진)은 오는 26일 오후 경상국립대학교 예절교육관에서 외국인 유학생 5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외국인 유학생 전통문화(한복) 체험’ 행사를 개최했다.

경상국립대학교와 진주시가 후원한 이날 행사는 에나시티협동조합에서 진행하는 문화진흥기금 사업으로 이뤄졌다. 행사는 한복 착용법 교육, 예절 교육, 한복 입어보기 체험, 전통 놀이(떡매치기) 등으로 각 조별로 1시간 동안 진행한다.

에나시티협동조합 관계자는 “외국인 유학생이 대학 내 전통 한옥에서 한복 입기 체험을 함으로써 우리 전통문화를 향유하는 기회를 마련했다.”라면서 “학생들이 개인 누리소통망(SNS)을 통하여 학교를 알리는 데에도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경상국립대학교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하여 어려운 학기를 지나는 유학생들에게 잠시나마 생활의 활력소를 불어넣어 줌으로써 심기일전하여 더욱 열심히 학업에 매진하는 계기가 될 것 같다. 좋은 기회를 만들어 주신 에나시티협동조합에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한 방역 수칙을 엄격하게 준주하면서 진행한다. 참가하는 외국인 유학생 50명을 2개 조로 나누어 사람이 많이 모이는 것을 예방한 것은 물론 체온 측정, 손 소독, 마스크 착용 등을 준수한다.

김대영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