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군
고성군 ‘생명환경 쌀’, 경남도 최고 품질 쌀 우수상 수상
고성군은 지난 19일 열린 경남도 제26회 농업인의 날 행사에서 고성군의 ‘생명환경 쌀’이 2021년 경남도 우수브랜드 쌀 평가 우수상을 수상했다.<사진제공=고성군>

(고성=경남뉴스투데이) 고성군은 지난 19일 열린 경남도 제26회 농업인의 날 행사에서 고성군의 ‘생명환경 쌀’이 2021년 경남도 우수브랜드 쌀 평가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경남도 우수브랜드 쌀 평가는 도내에서 생산되는 단일품종 쌀 상표 중 시군의 추천을 받은 13개 상표를 대상으로 하며, △경상남도 △전문기관 △식미 전문가의 평가를 통해 선정된다.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에서 이물질 검사 등 14개 항목의 외관상 품위평가, 품종 검정 지정 기관인 솔젠트에서 품종혼입률 평가, 한국식품연구원의 단백질 함량 평가와 전문가의 식미(밥맛)평가를 거친다.

이어 경남도 주관으로 △계약재배 △판매실적 △포장지 표시사항 △법규위반 등 상표 관리실태 등을 종합해 최종 평가 및 선정하게 된다.

창원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시상식에서는 생명환경쌀을 생산하는 새고성농협의 대표로 곽근영 조합장이 수상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조류인플루엔자(AI) 등 농업계의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생명환경쌀이 우수상을 수상해 고성 쌀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된 것 같아 기쁘다”고 전했다.

김유진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