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김해시
(재)김해문화재단 김해문화도시센터, ‘지역 미래, 문화 공존과 이음으로’ 학술 포럼 개최26~27일 양일간 김해문화의전당에서 개최

- 전국 50여명의 학자와 전문가 모여 지역문화 및 가야문화 연구 공유

'지역 미래, 문화공존과 이음으로' 학술포럼 포스터.

(김해=경남뉴스투데이) 지역과 도시를 새로운 관점에서 바라보는 포럼이 김해에서 개최된다.

(재)김해문화재단 김해문화도시센터는 ‘지역미래, 문화 공존과 이음으로’ 학술 포럼을 오는 26일 ~ 27일 양일간 김해문화의전당에서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2021 문화도시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역사·가야 문화도시 교류사업으로 한국지역문화학회, 인제대학교 LINC+사업단과 함께 김해문화재단이 공동주최한다.

이번 학술 포럼에는 50여명의 문화예술 및 지역 전문가들이 참여하며, 네트워크를 통해 지역을 알리고 도시를 새로운 관점에서 바라보는 다양한 시각을 제안할 예정이다.

본 학술포럼은 총 세 가지 세션으로 구성되었다. 먼저 학술세션에서는 연구자들의 발표가 진행된다. △국내 문화관광축제의 경제적 성과(한라대 구문모 교수) △익산 장점마을의 환경갈등 해결에 나타난 협력적 거버넌스(전북대 김미숙 연구원) △프리쇼 단계가 문보트 이용자의 경험 만족도에 미치는 영향(안동대 정준희, 송진호, 정낙현) △예술관광의 동기가 만족과 사후행동에 미치는 영향(전남대 정유리, 설자연, 오한솔, 강신겸) △지역미디어센터의 기능확대 필요성과 방향(안동대 최혜란, 김공숙) 등 지역의 문화적 특성과 활용에 대한 연구가 발표된다.

기획 세션에서는 ‘지역문화, 실상과 미래’라는 주제로 △미래정부 지역문화정책 제언(전북연구원 장세길 연구위원) △지역문화 힘과 새 방향(성신여대 심상민 교수)의 발제가 이어진다. 마지막으로 특별 세션에서는 ‘가야문화의 지역 확산과 현재적 활용’을 주제로 △대가야 역사문화유산의 활용방안(대가야박물관 정동락 관장) △가야 콘텐츠의 활용 현황과 방향(국립김해박물관 임학종 전 관장) △가야사 저변확대를 위한 지역대학의 역할(인제대 LINC+ 사업단 오진아 부단장)의 발제가 있을 예정이다.

포럼 관계자는 “가야 2천 년의 도시이자 역사문화도시 김해에서 개최되는 전국 규모의 학술포럼인 만큼, 문화적 자부심을 가져다주는 의미 있는 자리가 될 것”이라며 “지역문화 활성화를 위한 정책개발 및 시책들에 대한 다양한 연구를 공유하고, 지역문화 성장을 위한 담론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학술포럼은 온라인으로도 생중계 된다. 문화도시김해 유튜브 채널(https://url.kr/1y7gwt)을 통해 수어통역과 자막을 제공해, 보다 많은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김해문화도시센터 전화 070-8824-3862로 문의 가능하다.

윤수정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윤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