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안군
함안군, 전입세대의 주택수리비 최대 500만 원 지원해드려요함안군, 전입세대 주택수리비 지원사업 일환

- 사업물량 10동, 공사비의 50%로 최대 500만 원까지 지원

함안군청

(함안=경남뉴스투데이) 함안군은 빈집 활용도를 높이고 군내 유입 인구를 늘리기 위해 전입세대 주택수리비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관내 빈집에 전입해 정착할 세대에 한해 군비 5000만 원을 들여 동당 500만원 범위 내에서 10동의 수리비를 지원한다.

지원 자격은 타 지역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다가, 군내에 전입한 지 2년 이내이거나 주택수리 후 전입 완료할 수 있는 2인 이상 세대의 세대주가 해당되며, 빈집을 매입 또는 3년 이상 임대하여 수리비를 지원받은 후 3년 이상 주소지를 유지해야 한다.

지원 희망자는 도장, 신분증, 전입확인 서류 및 주택소유 확인 자료를 첨부해 오는 2월 16일까지 주택지 소재 읍면사무소 총무담당에게 신청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본 사업이 함안군은 인구 증가에 도움이 되고, 전입세대에는 안락한 주거를 조성하는 것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많은 분들이 쾌적한 주거환경에서 생활 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3월 중에 사업대상자를 선정해 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며 사업 관련 신청서류 확인 및 자세한 사항은 군 도시건축과 주택관리담당(055-580-2714) 또는 각 읍면사무소 총무담당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차동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차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