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군
거창군 북상면, 자매결연 28주년 기념 주민자치 후원금 300만 원 전달현대로템㈜과 아름다운 인연 이어가는 북상면
17일 면회의실에서 현대로템(주)의 후원금 전달식을 가졌다.<사진제공=거창군>

(거창=경남뉴스투데이) 거창군 북상면(면장 문재식)은 17일 면회의실에서 주민자치회장, 이장자율협의회장, 체육회장, 수승대농협 북상지점장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최소 인원이 참석한 가운데 현대로템(주)의 후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북상면과 현대로템(주)은 1994년 자매결연 이후 매년 교류행사, 후원물품 전달 등으로 따뜻한 정을 나눠왔으며, 계속되는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대면 교류행사를 대신하여 현대로템(주)측에서 주민자치 활성화를 위한 후원금 300만 원을 북상면에 전달했다.

정상조 주민자치회장은 “코로나19의 확산세로 대면 교류가 힘든 상황에서도 우리 북상면을 직접 찾아 북상면 주민자치회를 위해 많은 후원금을 전달해주신 데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전달받은 후원금은 북상면민과 지역사회의 발전을 위해 소중히 쓰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문재식 북상면장은 “하루빨리 코로나19 상황이 종식되어 내년에는 상호 방문, 대면 교류활동 등 다양한 협력 활동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현대로템(주)과 다양한 분야에서 화합하고 상생 발전할 수 있는 소중한 자매결연 관계가 지속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대영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