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군
남해군, 고품질 쌀 생산 위한 올바른 볍씨소독 준수 당부
남해군청

(남해=경남뉴스투데이) 남해군은 자가로 육묘하는 벼 재배농가를 대상으로 볍씨 종자 소독약제를 공급완료하는 한편, 올해 벼 보급종이 전량 미소독으로 공급됨에 따라 볍씨를 올바르게 소독하여 벼 키다리병, 벼잎선충, 도열병 등 종자감염병을 예방해주기를 당부했다.

종자소독 방법은 친환경온탕소독과 약제침지소독법이 대표적이다.

온탕소독법은 친환경 농가와 일반농가에서도 쉽게 이용할 수 있는 방법이다. 망사자루에 2/3이하로 마른 볍씨를 채우고 망사자루를 세워서 온탕소독기에 담근다. 그 다음 중심부까지 60℃ 물에 10분 동안 담근 후, 반드시 바로 냉수에 10분 이상 담궈 충분히 식혀야 한다. 충분히 식히지 않으면 소독한 볍씨의 발아율이 많이 떨어질 수 있다. (온탕소독할 종자는 사전 침지 및 염수선 금지)

약제침지소독법은 종자 10kg당 물 20ℓ에 종자소독약제를 희석배수를 준수하여 희석한 후 볍씨발아기 온도 30℃에서 24~48시간 담가 소독하는 방법이다.

볍씨소독 후 종자 담그기(침종)는 15℃에서 7일 동안 또는 30℃에서 1~2일 동안 실시하고 신선한 물로 갈아주어 볍씨에 필요한 산소를 공급해주도록 한다. 싹이 약 1~2㎜ 가량 트면 종자담그기를 마무리하고 준비해둔 육묘상자에 파종하면 된다.

민성식 농업기술과장은 “올해부터는 벼 보급종이 전량 미소독으로 공급되기에 종자소독 준수사항을 꼭 지켜주시기 바라며, 아울러, 우리군 농업기계 임대사업소 3개소(본소, 동남권, 북부권)에 온탕소독기가 설치되어 오전 11~12시, 오후 3~4시까지 사용료 500원에 운영하오니, 볍씨 온탕소독을 하고자 하는 농가들의 많은 이용을 바란다”고 말했다.

하용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하용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