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군
거창군,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인구감소 대응을 위한 18개 발굴 투자 사업에 대한 보고와 수정·보완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사진제공=거창군>

(거창=경남뉴스투데이) 거창군은 2일 군청 상황실에서 김태희 거창군수권한대행과 국장, 부서장, 용역사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창군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중간보고회는 인구감소 대응을 위해 각 부서와 용역사에서 발굴한 18개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 사업에 대한 보고와 이에 대한 질의‧응답을 통한 수정 및 보완과정을 위해 개최했다.

발굴사업은 승강기 등 산업 관련 분야, 복합교육‧평생학습‧청소년학습 등 교육시설 관련 분야, 수승대‧창포원‧감악산 등 관광자원개발 관련 분야 등 거창군이 인구감소지역에서 벗어나 인구증가도시로 나아가기 위해 필요한 사업들로 구성됐다.

보고회 내용으로는 각 부서에서 발굴한 투자 사업에 대한 수정‧보완사항과 용역사 제안사업에 대한 타당성 및 실현가능성 검토 등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수립을 위해 필요한 중간 과정이 진행됐다.

김태희 거창군수 권한대행은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수립과 기금 확보를 통해 다양한 기반시설 확충과 관광자원 개발 등을 추진하여 거창군이 인구증가 도시로 나아갈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해야 할 것이다”라며, “올해부터 10년간 이어질 지방소멸대응기금 확보를 위해 전 부서에서는 부서 업무별로 필요한 핵심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지방소멸대응기금은 인구감소지역의 지방 소멸 및 인구감소 대응이라는 목적으로 행정안전부에서 연 1조원(기초 75%, 광역 25%) 규모로 10년간 총 10조원을 지원하기 위해 올해부터 편성되었으며, 올해 기초지자체의 경우에는 투자계획을 평가하여 결과에 따라 최소 60억 원에서 최대 120억 원까지 차등 배분될 예정이다.

또한, 지난 2021년 10월 행정안전부의 지정‧고시에 따라 전국 89개 지자체가 인구감소지역으로 지정되었고, 경남에서는 밀양시를 비롯하여 거창군을 포함 10개 군이 모두 지정되었으며 지방소멸대응기금 배분, 국고보조사업 공모 우대, 인구감소지역지원특별법(안) 상 행‧재정적 특례 등의 지원이 이루어질 계획이다.

김대영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