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고성군에서 제51회 전국소년체육대회 경남 대표들 구슬땀고성군 유소년선수 6개 종목 46명 선수 선발

- 양궁, 역도 선수들도 합동 훈련지로 고성군 찾아

.고성군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된 전국소체 양궁 경남 2차 선발전<사진제공=고성군>

(고성=경남뉴스투데이) 고성군이 제51회 전국소년체육대회에 참가할 경남 대표 선수들의 훈련으로 북적이고 있다.

경남 대표로 참가하는 6개 종목(축구, 태권도, 역도, 수영, 육상, 복싱), 총 46명의 고성군 유소년선수들을 비롯해 5월 13일부터는 양궁 종목 경남 대표 선수단 20여 명이 고성군종합운동장에서 합동훈련을 실시하며, 고성군역도전용경기장에는 수시로 선수들이 전지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고성군은 경남 대표 선수들이 마음껏 훈련할 수 있도록 스포츠타운을 비롯한 체육시설을 훈련장으로 제공하고 있다”며 “고성군 유소년선수들을 비롯해 함께 훈련한 경남 대표 선수들이 전국 소년체전에서 새로운 경험을 누리고 좋은 성적을 얻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제51회 전국소년체육대회’는 5월 28일부터 경북 구미시 일원에서 개최된다.

김유진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