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시
창원특례시, 해외 글로벌 비즈센터 추가개소로 수출기업 지원싱가포르, 필리핀 마닐라에 수출거점 마련, 현재까지 11개 현지 사무소 개소
창원컨벤션센터 내 큐피트센터에서 창원시 글로벌 비즈센터 개소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사진제공=창원특례시>

(창원=경남뉴스투데이) 창원특례시는 24일 창원컨벤션센터 내 큐피트센터에서 해외 현지에서 관내 중소기업의 수출활동을 지원하는 창원시 글로벌 비즈센터 싱가포르 사무소와 필리핀 마닐라 사무소 지정 온라인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시는 ‘굿힐(대표 테오 분 텍)’을 ‘창원시 글로벌 비즈센터 싱가포르 사무소’로, ‘삼도 필리핀(대표 엄현종)’을 ‘창원시 글로벌 비즈센터 필리핀 마닐라 사무소’로 지정하여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온라인 현판식을 함께 진행하였다.

업무협약에는 ▲현지 기업의 상시적 정보관리 및 현지 시장 동향 조사 ▲창원시 해외마케팅 사업 지원 및 진성바이어 발굴·매칭 관리 ▲도시 간 교류를 위한 네트워크 강화 지원 등의 내용이 포함되었다.

시는 앞으로 두 사무소와 협업하여 관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싱가포르와 필리핀 시장진출을 위한 세미나 및 수출상담회를 개최하여 해외 판로개척을 지원한다.

시는 현지 정부 산하기관 또는 민간 네트워크를 ‘창원시 글로벌 비즈센터’로 지정하여 수출 기업의 해외현지 통상활동을 지원하는 사업을 추진 중이며, 현재 총 11개소를 지정하였고 2022년 하반기까지 각국 거점 도시에 총 15개소의 글로벌 비즈센터를 지정하여 개소할 계획이다.

정현섭 경제일자리국장은 “싱가포르와 필리핀 사무소를 통해 창원기업이 현지기업과 교류하여 수출성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우리기업들이 효과적으로 해외 판로를 확대할 수 있도록 각국 비즈센터와 긴밀히 협력하여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차동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차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