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시
창원특례시, 태국 자동차·기계분야 상설전시장 개소글로벌 비즈센터 태국 방콕사무소 현판식과 함께 개최
태국 방콕에서 창원시 태국 상설전시장 개소식 행사를 개최했다.<사진제공=창원특례시>

(창원=경남뉴스투데이) 창원특례시는 24일 태국 방콕 현지에서 창원시 태국 상설전시장 개소식과 글로벌 비즈센터 현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소한 상설전시장은 태국 방콕의 스리나카린 로드 인근에 소재하며 10개사 내외의 창원 중소기업의 자동차 및 기계분야 제품을 전시하기 위한 공간으로 약25평 규모로 전시장과 바이어 상담공간이 함께 조성되고 있다. 3D영상 등을 활용하여 전기차 모터, 정밀기계 부품 등 참여기업의 제품을 전시할 예정으로 하반기 중 본격적으로 운영되며 태국 바이어를 발굴하고 우리기업과 매칭하기 위한 거점으로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지난해 베트남 과학기술부 소속 과학기술응용국 산하 기술협력센터(VTTC)에 상설쇼룸을 개소하여 코로나 유행기간 동안 현지 홍보를 위해 활용한 바 있으며, 이번에 아세안 내 경제대국의 하나인 태국에도 전시장을 마련하게 되었고 이를 창원시 글로벌 비즈센터 태국 방콕 사무소로 지정된 KTE(대표 서영두)에서 맡아 운영하게 된다.

글로벌 비즈센터는 해외 현지에서 창원 중소기업들의 통상활동을 지원하는 기관으로 창원시가 현지 정부 산하기관이나 민간네트워크를 대상으로 글로벌 비즈센터를 지정하여 운영하고 있다. KTE는 작년 11월에 온라인 협약식을 통해 비즈센터로 지정되었고 이번에 현장에서 현판식 행사를 개최하게 되었다.

정현섭 경제일자리국장은 “코로나19의 유행으로 지난 2019년 이후 처음으로 해외 현지로 우리기업들을 파견하고 상설전시장을 개소하게 되었다.”라며 “하반기에도 베트남, 인도네시아, 중국 등 각국으로 무역사절단을 파견하거나 해외전시회에 창원시 공동관을 운영할 계획으로, 수출 중소기업들의 해외 판로 개척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김차동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차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