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군
거창군, 생생문화재 '정자따라 물길따라 문화유산기행' 순항 중
거창군 거창흥사단은 지난 25일∼26일에 25명이 참여한 가운데 '수승대에서의 1박 2일'을 진행했다.<사진제공=거창군>

(거창=경남뉴스투데이) 거창군 거창흥사단(대표 이응훈)은 지난 25일∼26일에 25명이 참여한 가운데 '수승대에서의 1박 2일'을 진행했다.

'수승대에서의 1박 2일'은 문화재청 생생문화재 사업의 일환인 ‘정자따라 물길따라 문화유산 기행’의 프로그램으로서 명승 수승대 문화재 활용 사업이다.

‘정자따라 물길따라 문화유산기행’은 거창군에서 문화재청 공모 사업으로 선정되어 2014년부터 현재까지 지속발전형 사업으로 이어져 오고 있으며, 3년 연속 우수 사업으로 선정되어 생생문화재 최고의 상인 명예의 전당 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기도 하였다.

이번 프로그램은 숙박형 프로그램으로 거창에 있는 정자문화 탐방(심소정, 건계정, 요수정 등), 블루베리 따기 체험, 하늘호수 화장품 만들기 체험, 한옥 체험, 거창박물관 견학, 상림리 석조보살입상(보물) 견학, 베리식초 만들기 체험 등으로 진행되었으며, 그동안 코로나-19로 지친 참가자들에게는 심신을 회복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

‘정자따라 물길따라 문화유산 기행’은 GPS 어플리케이션을 가지고 수승대를 탐방하는 '수승대를 사수하라'와 수승대에서 당일 체험형 프로그램인 '수승대에서의 아주 특별한 하루'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거창 군민뿐만 아니라 타 지역민들이 많이 참여하고 있는 거창군의 대표적인 문화재 활용 관광 상품이다. 참가 신청은 거창흥사단 홈페이지(www.gcyka.or.kr)에서 할 수 있다.

흥사단 관계자는 “향후 프로그램으로 8월 5일∼6일에 '수승대에서의 특별한 하루' 당일 현장 방문 체험형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며, 참여자들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김대영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