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군
거창군 주상면 오류동마을 다목적회관 준공식 개최공동체 활동 거점의 꾀꼬리둥지 신축으로 주민화합 기대
주상면 오류동마을 다목적회관 준공식<사진제공=거창군>

(거창=경남뉴스투데이) 거창군 주상면 오류동마을은 지난 4일 구인모 거창군수를 비롯한 도·군의원, 지역주민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마을만들기 사업의 일환으로 신축한 다목적회관의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준공식은 추진위원장인 오류동마을 이준화 이장의 인사말과 거창군수, 군의회의장, 도의원 등 축사와 함께 테이프 커팅, 사진촬영 순으로 진행했다.

오류동마을은 2020년 농림축산식품부 소관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마을만들기 자율개발 사업지구’로 선정 돼 사업비 5억 원을 확보했으며, 지난 6월 건축면적 100.17㎡의 다목적회관을 신축했다.

신축한 다목적회관은 오류동 마을주민의 문화, 복지 프로그램 운영과 공동급식 장소로 활용해 마을 주민들의 화합과 소통의 공간으로 탈바꿈 할 예정이다.

이준화 마을이장은 “오늘 다목적회관을 준공하여 사용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신 거창군과 군의회 등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인사를 전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오류동마을 다목적회관 준공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어머니 품 같이 따뜻한 오류동마을 꾀꼬리둥지(다목적회관)를 많은 분들이 이용해 화합과 소통으로 꽃피우는 공동체로 더욱 발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류동마을은 2013년도부터 돌담길 복원, 공동텃밭 조성, 건강장수마을 등 다양한 마을만들기 사업을 통해 농촌 환경 개선에 모범적인 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김대영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