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건·사고
거창 장팔리 축사(양돈) 화재 발생... 자돈 5백마리 피해구인모 거창군수 화재피해 농장주 격려차 방문
구인모 거창군수 화재피해 농장주 격려차 방문<사진제공=거창군>

(거창=경남뉴스투데이) 거창군은 지난 4일 오후 9시 30분에 거창읍 장팔리에 소재한 양돈농장에서 화재가 발생하여 긴급 진화작업에 나섰다.

현장에 출동한 소방서는 자돈사 내 기기의 전기적 요인으로 발화된 것으로 추정하며, 자세한 화재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이날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자돈(새끼돼지) 500마리가 가스 흡입 및 화상을 입었으며, 구체적인 재산피해 상황은 가축재해보험 손해평가사가 방문하여 평가할 예정이다.

농장주 격려차 화재현장을 찾은 구인모 거창군수는 “자식처럼 키우던 새끼돼지들을 하룻저녁에 잃은 마음을 감히 헤아릴 수 없다”며 “축사 피해가 신속히 복구될 수 있도록 관련 기관의 협조를 당부 드리고, 앞으로 관내에 유사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축사 화재 예방 홍보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대영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