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군
고성군, 농업 상생 양파 재배 농가 계약재배 약정체결양파 재배 농가, 오뚜기SF, 부경농산 참여
농업 상생 양파 재배 농가 계약재배 약정체결<사진제공=고성군>

(고성=경남뉴스투데이) 고성군은 지난 9일 고성군농업기술센터에서 양파 재배 농가(황기수)와 식품 가공업체 오뚜기SF(대표 도영현), 전처리업체 부경농산(대표 이용민)이 참여한 가운데 양파 계약재배 약정을 체결했다.

이번 약정체결로 농가(황기수)는 오뚜기SF로부터 계약금과 중도금을 지원받아 양파를 재배하며, 2023년 6월부터 양파 20톤을 오뚜기SF에 납품하게 된다.

약정체결식에 참석한 오뚜기SF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농산물 판로확보에 어려움이 큰 지역 농업인에게 도움을 주고자 계약재배를 추진하게 됐다”며 “고성지역의 농산물의 품질이 우수해 다른 작목에도 계약재배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서종립 농식품유통과장은 “계약재배는 농가와 기업 간 윈윈(win-win)모델로, 농가는 가격 등락이나 판로 변화에 대해 안정적인 대처가 가능해져 안정적인 소득이 보장되며, 기업은 고품질의 농산물을 확보하기 용이해 상품과 가격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며 “농산물 가공 및 식품 기업체 방문을 통한 고성농산물의 홍보를 강화하는 등 계약재배가 확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유진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