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시
BNK경남은행, ‘나눔명문기업’ 경남 8호로 가입…사회적 책임에 앞장서
BNK경남은행 최홍영 은행장(사진 왼쪽)이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강기철 회장으로부터 나눔명문기업 현판과 기부 약정서를 전달 받은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BNK경남은행>

(창원=경남뉴스투데이) BNK경남은행이 경남지역 금융권 최초로 대한민국의 나눔을 이끄는 나눔명문기업에 이름을 올렸다.

BNK경남은행은 ‘나눔명문기업’ 경남 8호로 가입했다고 18일 밝혔다.

나눔명문기업은 1억원 이상을 기부하거나 3년 이내 기부를 약정하는 기부자 모임이다.

본점에서 열린 나눔명문기업 가입식에서는 최홍영 은행장이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강기철 회장으로부터 나눔명문기업 현판과 기부 약정서를 전달받았다.

BNK경남은행은 지난해 사회공헌활동비로 239억원을 지출하며 지역 사회ㆍ공익 및 메세나활동 등을 지원했다.

특히 5년 연속 200억원 이상을 사회공헌활동비로 사용하며 경남과 울산지역 곳곳에 희망을 전했다.

최홍영 은행장은 “나눔명문기업 가입은 의미 있는 일이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앞장서며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뿐만 아나라 사회공헌사업을 적극 펼쳐 지역 사회와 가치를 나누는 동시에 사랑받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BNK경남은행을 포함한 경남지역 나눔명문기업으로는 1호 ㈜경한코리아, 2호 ㈜무학, 3호 신성그룹, 4호 ㈜유니온, 5호 경남에너지㈜, 6호 HSD엔진㈜, 7호 ㈜마창대교가 있다. 

 

김차동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차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