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군
거창군, 결식아동 급식단가 9월부터 7,000원으로 인상물가상승 고려해 1,000원 인상, 결식아동 영양개선 기대
거창군이 결식아동 급식단가 9월부터 7,000원으로 인상한다.<사진제공=거창군>

(거창=경남뉴스투데이) 거창군은 최근 급격한 물가상승으로 인한 아동 결식을 예방하고 영양개선을 위해 오는 9월부터 아동 급식지원 단가를 기존 6,000원에서 7,000원으로 인상하여 지원한다.

결식아동 급식 단가는 2019년 4,500원, 2020년 5,000원, 2021년 6,000원으로 인상됐으며, 이번 인상 결정으로 추경예산 63백만 원을 포함하여 총 1,518백만 원의 아동급식비를 편성해 만 18세 미만 취약계층 결식아동 1,300여명에게 지원한다.

군은 결식아동이 보다 편하게 급식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IC칩 삽입을 통한 결제 방식 개선, 급식카드 디자인 변경, 찾아가는 가맹점 등록 서비스 실시로 가맹점을 확대하는 등 아동급식 제도를 꾸준히 개선해 아동의 선택권과 이용 편의성을 증진시켰다.

이호현 행복나눔과장은 “물가상승 현실을 반영한 급식단가 인상 및 가맹점 확대로 자라나는 아이들이 양질의 균형 잡힌 식사를 통해 건강하게 자랄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아동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대영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