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군
고성군, 민선 8기 공약 사업 ‘치매안심쉼터 확대 운영’치매, 예방이 곧 미래다
민선 8기 공약 사업 ‘치매안심쉼터 확대 운영’<사진제공=고성군>

(고성=경남뉴스투데이) 고성군이 10월 4일부터 민선 8기 공약 사업 중 하나인 ‘치매 안심 전문진료(치매안심쉼터)’ 확대 운영을 시작한다.

고성은 만 65세 이상 노인인구가 16,877명으로, 전체 인구 대비 33.8%의 초고령 사회이며 그 중 치매 등록 환자는 1,955명, 노인인구의 11.6%를 차지하고 있다.

이에 군은 치매 친화적 환경 조성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기존 치매 쉼터 4개소(고성읍·하이면·동해면·영천통합)를 13개소, 전 지역으로 확대해 전문적인 인지 강화 프로그램과 진단검사, 전문의 진료 등 맞춤형 인지 건강관리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다.

구원석 보건소장은 “치매안심센터 서비스 이용을 원하는 군민은 많은 데 비해 교통 문제로 참여가 어려운 사람들이 많다”며 “치매안심쉼터를 통해 서비스 접근성을 높이고 사각지대 없는 치매 예방 관리 시스템을 구축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만 65세 이상 노인이면 누구나 거주 지역의 치매안심쉼터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으며, 자세한 문의는 보건소 치매안심센터(☏055-670-4859)로 하면 된다.

김유진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