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지리산국립공원 재난·안전 구조 역량 강화를 위한 협약 체결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선린대학교 재난안전 공유·협업센터
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는 지난 4일 선린대학교 재난안전 공유·협업 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제공=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

(산청=경남뉴스투데이) 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소장 송동주)는 지난 4일 재난·안전분야 구조 역량 강화를 위하여 선린대학교 재난안전 공유·협업 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을 통해 직원 응급처치 교육 등 다양한 재난 안전분야 상호 협력으로 구조 역량을 향상시키고, 지리산국립공원을 방문하는 탐방객에게 최상의 안전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하여 더욱 긴밀하게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성경호 재난안전과장은 “선린대학교 재난안전 공유·협업센터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긴급구조지원기관으로서의 역할을 강화하고, 지리산국립공원 직원들의 현장 위주의 응급처치 교육 및 재난 대응 강화를 통해 보다 신속한 탐방객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병희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남병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