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군
남해군 관광 팝업스토어 ‘남해로가게’문전성시 성료남해관광문화재단, 서울 서촌서 관광 팝업스토어 운영

- 수도권 잠재관광객들 방문…-특산품 판매성과도 거둬

남해로 가게<사진제공=남해군>

(남해=경남뉴스투데이) “서울 도심에서 남쪽 바다 도시, 경남 남해군을 만나 볼 수 있어 좋았어요.”

남해군과 남해관광문화재단이 수도권 시민을 대상으로 남해의 매력을 알리고 관광기념품과 농·수산물을 판매하기 위해 운영한 관광 팝업스토어 ‘남해로가게’에 수도권 잠재관광객 6800명이 방문한 것으로 집계됐다.

남해관광문화재단은 물리적으로 거리가 먼 경남 남해군을 수도권 시민에게 홍보하고 지역에 소재한 여러 로컬 상품을 한자리에 모아 그 우수성을 알리고자 남해 관광 팝업스토어를 기획·운영해 총 500만원 상당의 판매성과도 거뒀다.

‘남해로가게’에 방문한 한 시민은 “이번 여름휴가에 남해를 다녀왔다”며 “당시 남해에서 구매했던 꽃차가 정말 맛있었는데 이곳 서울에서 다시 접할 수 있어 좋다”고 말했다. 보물섬 남해사랑의 일등공신인 남해군 향우들의 발길도 이어졌다. “내 고향 남해를 서울 한복판에서 만날 수 있어 좋았다”며 “지인들에게 선물할 어간장을 구입해 간다”며 응원을 보태기도 했다.

‘남해로가게’ 방문객 160명 대상‘남해 관광 인지도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남해로가게’ 방문 전 ‘경남 남해군’을 잘 몰랐다는 응답은 9.4%였으며 지역명만 들어봤다는 응답은 50%, 잘 알고 있었다는 의견은 40.6% 으로 나타났다.

‘남해로가게’ 방문 후 ‘경남 남해군’에 방문하고 싶다는 응답에 ‘매우 그렇다’가62.5%, ‘그렇다’는 26.9%로 나타나 남해 관광 홍보 효과도 톡톡히 한 것으로 분석된다.

한편 2022 남해군 방문의 해 공식 서포터즈단(단장 류영환)과 찾아가는 친절교육을 담당하고 있는 친절매니저단(단장 임양심) 또한 지난 20일, 팝업스토어 ‘남해로가게’를 찾아 홍보캠페인을 실시하기도 했다.

남해관광문화재단 조영호 본부장은 “남해 관광 브랜드 인지도 향상을 위해 기획된 ‘남해로가게’에 찾아주신 수도권 잠재 관광객에게 감사드린다. 특히 먼 곳까지 남해사랑으로 함께해 준 방문의 해 공식 서포터즈단과 친절매니저단의 방문과 향우 분들의 관심에도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관내 소재 관광기념품과 농수산물의 홍보로만 그치지 않고 직접 판매로까지 연결되어 더 뿌듯하다”며 “앞으로도 관광객의 눈높이에 맞는 관광 마케팅을 통해 남해 관광의 매력을 널리 알려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하용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하용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