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안군
함안군, ‘사랑의 온도탑’제막식1억 6800만 원을 목표로 사랑의 온도 올리기 출발 알려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사진제공=함안군>

(함안=경남뉴스투데이) 함안군은 5일 가야읍 아라길 야외공연장 일원에서 희망2023 나눔 캠페인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을 갖고 1억 6800만 원 목표를 향한 첫 걸음을 내딛었다.

사랑의 온도탑은 목표 성금의 1%가 모일 때마다 1도씩 올라간다. 함안군은 ‘함께하는 나눔, 지속가능한 함안’을 슬로건으로, 지난 1일부터 내년 1월 31까지를 집중 모금 기간으로 정하고, 군과 읍·면사무소, 사랑의 전화 ARS 060-700-1212(통화 당 3000원 기부), 언론사 및 QR코드를 통한 모바일기부 등을 통해 성금 모금 활동을 펼친다.

이번 모금액은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이들의 긴급생계비와 의료비 등은 물론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관내 저소득층을 돕는 데에도 사용될 예정이다.

제막식에는 조근제 함안군수, 곽세훈 함안군의회 의장, 조영제 도의원을 비롯한 기관⸱단체장,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 관계자 5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에는 사랑의 열매달기, 성금기부 릴레이 사진 게시, 나눔 참여 인증 행사 등 다양한 퍼포먼스와 지역주민의 자발적 나눔 참여 및 나눔 문화의 지속성 강화를 위한 8개의 나눔부스도 운영됐다.

또한 이 날 제막식에서는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나눔을 실천한 개인에게 수여하는 나눔리더스클럽 인증패 수여식도 함께 진행됐는데, 가야파출소에 근무하는 유기상 경감이 나눔을 실천하는 희망 전도사로서 나눔리더스클럽 인증패를 수여 받았다.

조근제 군수는 “지난 해 우리 군은 4억 2000만 원의 성금 모금으로 사랑의 온도 280도를 달성해 군민들의 따뜻한 나눔을 확인했다”며 “여러분의 나눔이 지역 소외계층을 도와줄 수 있는 희망이 될 수 있도록 올해도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나눔부스 운영을 지원한 함안N프리마켓, 함안농부협동조합, 내일을 만드는 함안 청년창업가 회원들은 이 날 부스운영 수익금을 어려운 이웃돕기 성금으로 기탁해 나눔의 온도를 올리는데 동참했다.

 

남혜정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남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