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남도, 수출물류비 지원으로 도내기업 부담 완화올해 발생한 수출 물류비용 지원…업체당 200만 원 한도

- 전년도 직수출실적 5,000만 불 이하인 수출 중소 제조업체 대상

- ‘경상남도 해외마케팅 사업지원시스템’을 통해 27일부터 모집

경남도청

(창원=경남뉴스투데이) 경남도는 물류 애로를 겪고 있는 도내 수출 중소 제조업체의 물류비 부담 해소 및 안정적인 수출 기반 마련을 위해 ‘2023년 경남도 수출물류비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지원대상은 경남도에 본사 및 공장을 둔 중소 제조업체로 2022년도 직수출실적이 5,000만 불 이하인 기업이며, 지방세 체납이 없어야 하고 동일 수출내용으로 타 기관·단체·협회 등으로부터 중복수혜가 불가능하다.

지원내용은 2023년 수출신고필증을 득한 국외운송비(해상 및 항공운임, 유상거래 샘플운송비, 해외 내륙운송료), 국외 하역비, 국외 창고 보관료이며, 지원금액은 업체당 최대 200만 원 이다.

모집기간은 27일부터이며, 참가를 희망하는 업체는 경상남도 해외마케팅 사업지원시스템(http://trade.gyeongnam.go.kr) 내 사업공고에서 제출서류 등 관련내용을 확인하고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지난해 코로나19 등으로 최고치를 기록하였던 항공 및 해상 운임이 최근 글로벌 경기 둔화에 따른 물동량 감소로 하락세에 있지만, 최근 금리와 물가가 동시에 오르며 도내 기업의 부담은 여전히 높아 이 사업이 수출기업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기타 문의사항은 경남도 국제통상과(055-211-3184) 또는 한국무역협회 경남지역본부(055-89-9413)로 하면 된다. 그 외 경남도가 올해 지원하는 해외마케팅 사업관련 정보는 ‘경상남도 해외마케팅 사업지원시스템’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신성호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신성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