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군
함양군, 산양삼 채종포단지 춘기 종자 파종조성부지 6.8ha 내 산양삼 종자 85kg 파종
함양 산양삼 자료사진<사진제공=함양군>

(함양=경남뉴스투데이) 함양군은 오는 20일부터 함양군 휴천면에 위치한 채종포 시범단지에 산양삼 종자 파종을 위한 예정지 작업에 들어간다.

예정지 작업은 산양삼이 잘 자랄 수 있는 재배적지에 토양개량 작업과 배수작업을 실시하는 것으로 우량 산양삼 생산을 위한 기초 작업이라고 할 수 있다. 예정지 작업이 끝나면 2023년도 계획 물량인 85kg의 산양삼 종자를 파종하게 된다.

산양삼 채종포 시범단지는 2014년 산림청과 공동산림사업으로 조성하기 시작하여 매년 일정량의 종자를 파종해 오고 있으며 10년째를 맞이하고 있는 현재 6.8㏊에 800여 만 본이 생존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시범단지 내 산양삼은 매년 기간제근로자 10여명을 채용하여 토양관리에서부터 파종, 풀베기 등 철저한 비배관리로 우량 산양삼 생산을 위해 집중적인 관리를 하고 있다.

시범단지는 함양산 산양삼 종자등록 및 우량종자의 관내 농가 보급을 통한 고품질 함양 산양삼 생산기반 마련을 목표로 운영하고 있으며, 함양 산양삼의 대외적 홍보 및 농가 교육 장소로도 활용되고 있어 함양 산양삼에 대한 상징성을 가지고 있는 곳이기도 하다.

군 관계자는 “산양삼 채종포 시범단지를 지속적으로 관리·운영하여 함양산 순수 산양삼 종자를 관내에 보급하여 고품질의 산양삼을 생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밝혔다.

강현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강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