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시
창원특례시, ‘창원국가산업단지 50주년 발전협의회’ 출범식 개최기업대표, 대학교, 연구기관 등 창원산단 50년 이끌 산·학·연 전문가 20명 위촉

-4차산업 혁명시대 창원국가산업단지 ‘변화대응과 새로운 미래 50년 준비 원년’ 선포

창원국가산업단지 50주년 발전협의회 출범식 기념 퍼포먼스<사진제공=창원특례시>

(창원=경남뉴스투데이) 창원국가산단의 미래 50년을 견인할 ‘창원국가산업단지 50주년 발전협의회’가 출범했다.

창원특례시(시장 홍남표)는 28일 시민홀에서 창원상공회의소, 경남경영자총협회, 창원국가산업단지경영자협의회, 미래경영자클럽, 경남ICT협회, 창원국가산업단지공장장협의회, 경남대학교, 창원대학교, 한국전기연구원, 한국재료연구원, 산업연구원, 한국자동차연구원, 한국전자기술연구원, 경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지역본부, 창원특례시의회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원국가산업단지 50주년 발전협의회’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출범식은 다가오는 창원국가산업단지 50년을 기념하고 국가산단의 미래 대전환을 위한 비전 수립의 본격 착수를 알리고, 중앙 및 지방정부, 시의회, 유관기관 등 관계자 참여협조와 공감대 형성을 위해 마련됐다.

이번에 출범하는 「창원국가산업단지 50주년 발전협의회」는 내년 4월 비전 발표 전까지 창원국가산업단지 발전을 위한 주요 연구과제 도출, 주요 시책 및 그 밖에 발전방안에 대한 심의, 미래 50년 대전환을 위한 자문 역할을 한다.

이날 출범식에서는 ▲창원공단의 기억(경남도민일보 이창우 기자) ▲창원국가산단 미래 50년 발전방안 디지털 전환 중심(창원대학교 박민원 교수) ▲미래 50년을 위한 국가산단의 방향 제안(창원산업진흥원 이윤석 팀장) 등 주제 발표가 있었으며, 창원국가산단 미래 50년 발전방향에 대한 위원들의 다양한 아이디어와 의견 개진이 이어졌다.

‘창원국가산업단지 50주년 발전협의회’ 출범식<사진제공=창원특례시>

시는 과거 50년간 창원경제를 이끌어온 창원국가산단이 내년 4월 50주년을 기점으로 미래 50년을 선도할 수 있는 혁신 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창원국가산단 미래 50년 비전을 수립하고, 이를 현실화 시킬 수 있는 국비사업 등을 확보하기 위하여 전방위적인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산업단지 현장에도 시대의 흐름에 따라 4차산업 혁명의 대전환의 시기가 오고 있으며, 이 변화의 기회를 어떻게 활용하냐에 따라 창원경제와 대한민국 제조업의 미래가 달려 있다”며 “창원국가산업단지 50주년이 다가오는 지금, 미래 50년 도약을 위한 발전협의회 위원들의 많은 참여와 조언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김차동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차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