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녕군
창녕군 고암면, 일손 돕기 고고고!
고암면, 건설교통과, 산림녹지과 공무원들이 마늘 수확작업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창녕군>

(창녕=경남뉴스투데이) 창녕군 고암면은 26일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원촌1구 마을에서 고암면사무소, 건설교통과, 산림녹지과 등 20여 명의 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마늘 수확 작업에 힘을 보탰다.

이날 일손 돕기는 마을 이장의 추천으로 마늘 수확에 어려움을 겪는 독거 어르신을 일손돕기 가구로 선정·지원하게 됐다.

일손 돕기에 처음 참여한 직원은 “땡볕 아래서 흙먼지를 마시며 농작물을 수확하는 게 이렇게 힘든지 몰랐다”며, “농민들의 노고에 감사하는 마음을 가지게 됐고 기회가 되면 꼭 일손 돕기에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조여학 마을이장은 “마늘 수확이 쉽지 않은데도 공무원들이 최선을 다해 줘 감사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김연주 면장은 “앞으로도 면민이 행복하고 힘이 날 수 있도록 농가 일손돕기는 물론 적극적인 행정으로 면민들과 함께 하겠다”고 전했다.

 

하영애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하영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