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김해시
한국-인도 수교 50주년 기념 ‘가야불교 빗장을 열다’ 영문판 출간
한국-인도 수교 50주년 기념 '가야불교 빗장을 열다' 영문 표지<사진제공=김해시>

(김해=경남뉴스투데이) 김해시는 한국-인도 교류 2000년의 시작을 기록한 ‘가야불교 빗장을 열다’의 영문판 ‘Gaya Buddhism unlatching the gate’ 출판을 기념하는 뜻깊은 자리가 오는 22일 주한인도대사관에서 마련된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행사는 한국-인도 정부 수교 ‘50주년 기념행사’와 함께 열려 의미를 더한다. ‘가야불교 빗장을 열다’ 영문판 프로젝트는 한국-인도 수교 50주년을 맞아 김해시와 국제불교연맹(IBC) 후원으로 진행됐다.

이날 기념행사는 가야 김수로왕과 인도 허황옥으로부터 시작된 양국의 2000년 인연을 축하하는 자리로 주한인도대사관과 사단법인 가야문화진흥원이 공동 주관하며 한국-인도의 정치, 문화 그리고 불교계뿐 아니라 주한 인도 상공회의소 인사들이 참석해 양국의 우정을 다진다.

특히 도명스님의 저서 ‘가야불교 빗장을 열다’의 영문판 출판기념회는 메인 행사로 진행된다. 이 책은 금관가야를 건국한 김수로왕과 그의 아내인 인도 아유타국 공주 허황옥의 만남과 가야불교의 발자취를 복원해 기록한 ‘옛 가야의 순례기’이다.

이번 행사를 공동기획한 주한인도대사관과 사단법인 가야문화진흥원은 영문판 출판이 가야의 역사와 문화가 한국을 넘어 세계로 알려지는 소중한 단초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한국-인도가 국교를 수교한 지 50년이 되는 뜻깊은 해인 만큼 허왕후가 금관가야에 당도한 경로를 재조명한 도명 스님의 ‘Gaya Buddhism unlaatching the gate’ 출판은 양국의 우호를 더욱 깊어지게 하는 기폭제로 작용할 전망이다.

 

정소영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정소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