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합천군
합천군 가야면, 조생종 벼 ‘조평’ 첫 수확
합천군 가야면, 조생종 벼 ‘조평’ 첫 수확<사진제공=합천군>

(합천=경남뉴스투데이) 가야면(면장 임채영)은 지난 19일 조생종 벼 ‘조평’의 첫 수확을 알렸다.

가야면 비계산 자락에 위치해 기후가 좋은 대전리 이종택 농가(대전리 이장)는 4월에 모내기를 시작해 추석 전 출하를 위해 이날 첫 수확을 실시했다.

이번 수확 품종인 ‘조평’은 수확시기가 빨라 일손이 부족한 영농기 노동력 분산에 도움이 된다. 또 일정 시기에 집중되는 쌀 출하를 분산할 수 있어 가격 하락을 막고 농가소득 안정에도 이바지하고 있다.

임채영 가야면장은 "풍성한 가을을 알리는 첫 수확의 기쁨을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며 "올해는 평작이 예상되는 가운데 농가소득 안정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조영태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조영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