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군
‘스포츠로 하나되는 고성군’ 군민체육대회, 4년 만에 개최고성군민 화합 한마당 군민체육대회가 성대한 막 올린다
포스터

(고성=경남뉴스투데이) 고성군은 10월 7일부터 8일까지 양일간 종합운동장 일원에서 제49회 군민체육대회를 개최한다.

격년제로 개최되는 군민체육대회는 고성군체육회가 주최하고 경기별 종목단체가 주관하며, 코로나19의 유행으로 2019년 이후 4년 만에 개최된다.

군민들의 화합과 코로나19로 침체된 군민들의 사기를 높이기 위해 열리는 이번 대회는 14개 읍면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스포츠를 통한 치유와 소통, 화합의 장을 제공하고,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종목으로 운영되는 데 의미를 뒀다.

10월 7일과 8일, 2천여 명의 선수들은 축구, 배구, 탁구, 줄다리기 등 12개 종목에 출전한다.

개회식은 10월 7일 오전 9시 읍면 선수단 입장식을 시작으로 내빈소개, 개식통고, 국민의례, 개회선언, 대회기 게양, 군민헌장 낭독, 군민의 날 기념사, 축사, 체육대회사, 선서, 고성의 노래 순서로 진행되며, 이후 입장상으로 1위, 2위, 3위에 대한 시상이 있을 예정이다.

7일 오전 11시부터는 군민들의 응원과 함께 각 종목별 경기장에서 읍면 대항전이 펼쳐진다.

축구 종목은 이틀간 진행돼 7일 오후 6시부터 스포츠타운 1·2구장에서 8강전까지 경기를 진행하며 8일 오전 9시부터 4강전 및 결승전을 치른다.

7일 12시부터 오후 4시까지 종합운동장에서는 단체줄넘기, 이색달리기, 지역 가수와 국학기공 공연 등 아이부터 어르신까지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행사가 준비돼 있다.

8일에는 고성군민 건강달리기 대회와 어르신 종목인 그라운드골프, 게이트볼, 궁도 경기가 각 경기장에서 펼쳐진다.

고성군민 건강달리기 대회는 8일 오전 9시 30분 몸풀기 댄스로 시작해 10시 종합운동장을 출발, 기월사거리~철성중학교~대평교~선동 3교(반환점)를 통과해 다시 돌아오는 왕복 5km 코스로, 반환점에서 참가자에게 경품 응모권을 지급하며, 경기 이후에는 텔레비전, 자전거 등 푸짐한 경품 추첨을 진행한다.

대회 참가 접수는 사전 접수 및 당일 아침 현장에서 가능해 참가에 부담이 없는 만큼 가족과 친구, 연인끼리 걷고 달리며 아름다운 가을의 만끽하며 즐거운 추억을 가져갈 수 있다.

한편 달리기 구간은 참가자의 안전을 위해 차량 통행을 제한한다.

통제 시간은 8일 오전 9시 50분부터 12시까지로 달리기 구간(종합운동장~기월사거리~철성중학교~대평교~선동 3교)의 1차로는 차량 통행이 제한된다.

통행 가능 차선은 기월사거리에서 교사교차로와 대가면 방면이며, 그 외 교사교차로에서 기월사거리 방면은 고성읍행정복지타운으로 우회하고 대가면에서 기월사거리 방면은 대평마을로 우회해야 한다.

10월 8일 모든 경기가 마무리되면 13시부터 시상식과 함께 폐회식이 열린다.

폐회식은 내빈 소개, 폐식통고, 국민의례, 성적발표, 시상식, 폐회사, 대회기 하강 순으로 진행된다.

이외에도 대회장에는 △고성소방서 심폐소생술 체험 △마산대학교 국민체력 100 △자원봉사센터 냉장고 자석 만들기 등의 체험 공간과 △벼룩시장 △한국외식업중앙회 경남고성군지부 먹거리 공간 등 다양한 먹거리와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배정구 고성군체육회장은 “4년 만에 개최되는 뜻깊은 대회인 만큼 철저한 준비를 통해 서로 화합하는 시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상근 고성군수는 “제49회 군민체육대회를 통해 모두 함께 생활체육을 즐기고 서로 소통하고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이 되길 바란다”며 “누구나 일상 속에서 생활체육을 즐기는 스포츠산업도시 고성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군은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요 경기장에 응급 의료진 및 구급차를 배치하고, 고성경찰서와 모범운전자회의 협조 아래 진행요원과 안전요원을 확보하는 등 안전하고 쾌적한 대회가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다.

 

조영태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조영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