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군
함양군, 지방소멸대응기금 광역투자사업 총 213억 확보정주·생활인구 확대 박차
함양군이 2024년 지방소멸대응기금 광역투자사업에 ‘함양 사계 4U’ 공모사업이 최종 선정되어 총 사업비 213억원을 확보했다.<사진제공=함양군>

(함양=경남뉴스투데이) 함양군이 2024년 지방소멸대응기금 광역투자사업에 ‘함양 사계 4U’ 공모사업이 최종 선정되어 총 사업비 213억원을 확보했다.

지방소멸대응 광역기금은 경남도 내 인구감소지역에 배분되는 사업으로 6개 시·군이 공모에 응모하여 서면평가, 현장평가, 발표평가 등을 통해 선정됐다.

함양군은 이번 공모 사업에 최종 선정되어 지역 산림자원을 활용한 지방정원과 스마트팜을 연계한 귀농‧귀촌 인구 유입과 정착을 도모하고, 오도이촌 렌탈하우스 등 지역 내 체류형 관광시설을 확충하여 마을기업 1개소, 고용인구 125명, 100세대 규모의 마을을 조성할 계획이다.

군은 이번 공모사업이 광역기금 사업과 민자 사업을 포함하면 총 사업비 규모가 1,185억원이 투자된다고 밝혔다.

사업은 2024년부터 2027년까지 4년간 진행되며 주요 사업으로는 친환경 주거단지인 에코빌리지, 오도이촌 렌탈하우스, 친환경 복합캠핑존, 항노화 스마트팜, 4계절 지방정원, 친환경 대중골프장 등을 단계별로 조성하여 사계절 머물 수 있는 함양을 조성할 계획이다.

산림녹지과 관계자는 “함양의 대표 관광지인 상림공원과 대봉산휴양밸리, 개평한옥마을 등과 연계한 4계절 복합 휴양공간이 조성되면 유입 인구 증가 및 안정적 정착지원으로 살기 좋은 함양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강현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강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