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산청군
산청군, 2023년산 공공비축 일반벼 매입 돌입내달 8일까지 건조벼 수매
산청군 ‘2023년산&#160;공공비축미곡&#160;일반벼(건조벼)’&#160;수매<사진제공=산청군>

(산청=경남뉴스투데이) 산청군은 14일 산청읍을 시작으로 ‘2023년산 공공비축미곡 일반벼(건조벼)’ 매입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올해 산청군의 공공비축미곡 일반벼 매입량은 40㎏ 포대 기준 약 4만 7000포로 총 1800여 t이다.

매입대상은 새일미, 추청 2개 품종으로 12월 8일까지 40개 수매장에서 진행한다.

산청군 ‘2023년산&#160;공공비축미곡&#160;일반벼(건조벼)’&#160;수매<사진제공=산청군>

매입가격은 수확기(10월~12월) 전국 평균 산지쌀값을 조곡(40kg)으로 환산해 결정된다.

매입대금은 수매 직후 3만원의 중간정산금을 농가에 우선 지급하고 매입가격이 확정된 후 12월 말까지 최종정산금을 지급한다.

품종검정제도 운영에 따라 타 품종을 20% 이상 혼입한 농가는 향후 5년간 공공비축미 매입 대상에서 제외되는 불이익을 받게 된다.

산청군 ‘2023년산&#160;공공비축미곡&#160;일반벼(건조벼)’&#160;수매<사진제공=산청군>

이승화 산청군수는 “올 한해 양질의 벼를 생산하기 위해 노력한 농업인들에게 감사를 표한다”며 “공공비축미곡 매입이 원활히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병희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남병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