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김해시
김해시, “안전한 겨울나기”동절기 종합대책 추진4대 분야 18개 세부대책 수립・시행

- 이상 기후 대비 겨울철 안전사고 예방 총력

 

김해시청

(김해=경남뉴스투데이) 김해시가 동절기 재해재난과 안전사고에 대비하고 시민의 생활 안정을 위해 ‘동절기 종합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종합대책은 △서민생활 보호 및 안정 △저소득층 및 취약계층 지원 △동절기 재난재해 대비 △화재 및 산불예방 등 4개 분야 18개 추진과제로 구성됐다. 시는 세부분야별 상황대응반을 편성, 내년 2월말까지 중점 시행할 예정이다.

먼저, 물가안정 및 시민의 합리적 소비를 유도하기 위해 물가대책종합상황실을 운영한다. 서민생활과 밀접한 64개 품목 가격동향을 조사해 누리집에 주1회 게시하고 물가안정 저해행위에 대한 감시상황을 유지한다.

수도 시설 동결ㆍ동파사고에 대비해서는 내년 3월까지 급수대책 상황실과 긴급복구반을 24시간 가동한다. 동파방지계량기 교체, 상수도시설 점검 등 사고예방에 중점을 두되, 비상상황 발생 시 신속하게 복구하고 비상급수를 공급할 계획이다.

아울러, 시는 저소득층과 취약계층 지원책을 강화한다. 시는 복지사각지대 발굴시스템 및 인적안전망을 활용해 동절기 위기가구(기준 중위소득 75%이하 등)를 발굴하고, 위기상황에 따라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연계지원한다. 또, 노숙인 우심지역을 중심으로 현장대응반을 운영해 시설입소 유도와 응급구호를 조치한다. 저소득 한부모가족 및 노인가장 대상(3,600여세대)으로는 난방연료비를 지원하고, 기초생계급여수급자(11,491세대) 대상으로 사랑의 김장나눔행사도 추진한다. 관내 사회복지시설(1,159개소) 대상으로 순회 점검을 실시해 겨울철 안전사고 예방에도 힘쓴다.

또, 시는 내년 3월까지를 겨울철 자연재난대책기간으로 정해 대설·한파 발생 시 단계별 대응계획에 따라 전 부서가 비상근무 체제에 돌입한다. 특히, 상동 여차고개 외 24개 교통두절 예상지역 및 생림 나전고개외 39개소 상습결빙구간을 집중 관리하고, 제설장비와 자재를 충분히 확보한다. 대형공사장, 다중이용시설 등 동절기 재난취약시설과 교통안전시설물에 대해서도 사전점검해 사고요인을 예방한다.

건조한 겨울철 화재예방을 위한 소방 안전대책도 추진한다. 시는 산불방지대책본부를 설치하고 내년 5월까지 산불발생 위험 주요 시기별 산불특별대책기간을 수립, 운영한다. 산불예방진화대, 감시원 등 산불방지인력(213명)을 조기선발해 취약지역에 집중 배치한다. 또, 무인감시카메라(12대), 드론감시단을 통해 사각지대 없는 감시체계를 구축한다. 상대적으로 화재에 취약한 관내 전통시장과 기업체를 현장점검하고, 소방시설을 정비・확충한다.

이 밖에도 미세먼지 저감, 가축전염병 대비, 원예 특작시설 피해예방 등 재해재난 대비에 행정력을 집중할 방침이다.

홍태용 시장은 “시민들께서 안심하고 편안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전 분야에 소홀함 없이 종합대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특히 최근에 예상치 못한 이상기후가 잦은 만큼, 겨울철 안전사고 대비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밝혔다.

정소영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정소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