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경남도립예술단 창단 5년 힘찬 발걸음, 음악극 ‘축제’, 릴레이 공연 ‘연극바캉스’ 개최도민의 다양한 문화적 욕구에 부응하기 위한 음악극 ‘축제’ 첫선!

- 7월부터 ‘축제’, ‘연극바캉스’, 시군 순회공연 등 하반기 사업 풍성!

경남도립극단음악극축제 포스터

(진주=경남뉴스투데이) 경남문화예술회관 경남도립예술단은 남녀노소 모두에게 친숙히 다가가고,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창단 5년 차 재도약을 위한 담금질을 마치고 다양한 공연을 선보인다.

첫 번째로 조용필의 히트곡을 비롯한 11곡의 대중가요와 창작곡으로 구성된 음악극(뮤직드라마) <축제-경남 무릉군 도원면 1994번지>가 내달 6일부터 7일까지 양일간 경남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총 4회 개최된다.

같은 마을에서 동시에 태어난 주인공(최정수, 서이슬)이 성장하는 과정을 통해 우리 이웃, 우리 가족, 그리고 나의 가장 평범하지만 가장 찬란한 이야기를 흥겨운 무대로 꾸며냈으며, 19명의 배우가 펼치는 군무와 합창, 드라마를 통해 다양한 볼거리와 재미를 객석에 선사할 예정이다.

두 번째로 총 네 작품이 릴레이 공연으로 진행되는 <연극바캉스>가 8월 20일부터 25일까지 6일간 관객들을 찾아간다.

매년 여름철 ‘무대 위 객석 공연’으로 관객의 호평을 받아 온 <연극바캉스>가 올해는 지역 극단의 작품 2편과 도립극단 작품 2편, 총 4편을 매일 릴레이로 개최해 도민의 작품 선택권을 더욱 확대했다.

경남문화예술회관 대극장의 우수한 시설과 장비로 배우의 감정과 숨소리까지 눈앞에서 체감할 수 있는 ‘무대 위 객석(100석 한정)’은 연극의 생동감과 묘미를 만끽할 수 있어 매년 관객 만족도 90%를 달성해 왔다. 특히, 올해는 무더위를 유쾌하게 날릴 코믹극이 주류를 이루고 있어 관객의 기대감을 더욱 증폭할 예정이다.

도민 문화향유권 신장을 위해 창단된 도립극단은 창단 5년 차를 맞아 9월부터 11월까지 순회공연을 개최하며, 지난 3월 신청을 받은 시군 13곳을 찾아갈 예정이다. ‘진주논개제’, ‘함양천령문화제’, ‘밀양아리랑대축제’ 등에서 찬사를 받은 ‘경남합창공연단(쇼콰이어)’도 재정비를 마치고 하반기 출격을 기다리고 있다.

*쇼콰이어(show choir): 공연을 뜻하는 쇼(show)와 합창단을 뜻하는 콰이어(choir)를 합친 말로, 노래와 함께 춤 등 다양한 요소를 보여주는 종합 퍼포먼스

도립극단과 합창공연단은 하반기 총 25회 순회공연을 목표로, 더욱 많은 도민에게 공연 관람을 통한 즐거움을 선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김태열 문화예술회관장(경남도립예술단 부단장)은 “도립예술단의 설립 목적은 도민의 문화향유권 신장에 있다, 도민을 위한, 도민이 행복한, 도민이 즐거운 공연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도립예술단에 보내주신 도민의 성원과 애정에 감사드리며 변함없는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진주시 소재 경남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7월 6일~7일 2일간 오후 2시와 5시에 공연하는 음악극 <축제>는 인터파크티켓(1544-1555)에서 예매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경남문화예술회관 누리집 또는 경남도립예술단 사무국(055-254-4695)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남혜정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남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