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고양이 손이라도 빌려야 할 만큼 바쁜 창녕!성낙인 군수, 일정 쪼개 양파재배 농가 방문해 수확 거들어
바쁘다 바빠∼ 수확한 양파를 나르는 성군수<사진제공=창녕군>

(창녕=경남뉴스투데이) 요즘 농촌은 그야말로 고양이 손이라도 빌려야 할 만큼 바쁜 계절이다.

창녕의 들녘은 마늘과 양파 수확으로 눈코 뜰 새가 없다. 수확이 늦어지면 뿌리가 썩어 수확량이 줄어들 뿐만 아니라 양파와 마늘을 수확한 논에 다시 모를 내야 해서 고양이 손이라도 빌려야 할 판이다.

지난 11일과 12일, 성낙인 창녕군수는 한창 양파를 수확하고 있는 영농현장 몇 곳을 둘러봤다.

 

하영애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하영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