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밀양시
밀양시, 한우·육우 FTA 피해보전직불금 신청·접수한우 가격 하락에 따른 농가 피해 최소화를 위해 내달 9일까지 접수
밀양시농업기술센터 전경

(밀양=경남뉴스투데이) 밀양시는 한우 가격하락에 따른 축산 농가 부담을 덜고자 내달 9일까지 축산분야 FTA 피해보전직불금을 신청·접수 받는다고 밝혔다.

‘피해보전 직불제’는 자유무역협정(FTA)에 따른 농축산물 수입량 증가로 가격하락 피해를 본 품목에 대해 피해 일부를 보전해 주는 제도로, 이번 지급 대상 품목은 한우, 육우, 한우 송아지다.

지급 대상자는 한·캐나다 FTA 협정 발효일(2015. 1. 1.) 이전부터 한우, 육우, 한우 송아지를 직접 생산·판매해 왔으며, 가격하락으로 인한 피해가 있는 농가다. 직불제 신청 희망 농가는 관련 증빙자료를 갖춰 내달 9일까지 생산지 관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할 수 있고, 직불금은 현장(서면)조사, 심사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연내 지급될 예정이다. 예상 지원 단가는 한우 1마리당 5만 3119원, 육우 1만 7242원, 한우 송아지 10만 4450원이다.

최병옥 축산과장은“최근 사룟값 상승과 한우 가격하락으로 한우 농가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이번 피해보전직불금 지원을 통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대상자는 기간 내에 반드시 신청해 누락 되지 않도록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조영태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조영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