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남동발전, 여름철 ‘에너지절약 확산’ 범국민 홍보캠페인 시행실내 적정온도 26도 준수 적극 요청
11일 경남 사천공항에서 이용객 대상으로 에너지절약 실천 안내문과 홍보물품을 배포하고 있다.<사진제공=한국남동발전>

(진주=경남뉴스투데이) 한국남동발전(사장 김회천)은 11일 경남 사천공항에서 한국공항공사와 합동으로 ‘여름철 에너지절약 확산 범국민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캠페인은 전력수요가 급증하는 여름철을 맞아 공공기관으로서 국민 에너지절약 공감대 확산에 앞장서 에너지절약의 선도적 역할을 다하기 위해 진행됐다. 남동발전은 본사를 시작으로 8월까지 에너지절약 캠페인을 전사적으로 순차 진행할 예정이다.

이날 남동발전은 가정과 상점에서 에어컨 1℃ 올리기와 문닫고 냉방하기 등 에너지절약 실천 안내문과 홍보물품을 배포하고, 여름철 적정 실내온도 26℃를 지키기 위한 온도주의에 동참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온도주의는 ‘온도를 주의(注意)하자’, ‘온도주의(主義)자가 되자’ 등 중의적 의미를 담고 있다.

또한 남동발전은 지난 26일 여름철 전력수급 위기에 대응하고 에너지 절약문화에 앞장서기 위해 에너지절약추진위원회를 개최하였으며, 상반기 에너지이용 합리화 추진실적을 점검하는 한편, 여름철 에너지절약을 다짐하였다.

남동발전 관계자는 “여름철 전력수급대책 기간 동안 공공기관 에너지이용 합리화에 만전을 기하고, 온도주의 캠페인에 적극 동참하여 다양한 에너지절감 활동을 선도적으로 실천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김대영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