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포토] 함양 늦가을에 반한 동심
어린이들이 은행나무아래에서 놀고있다.<사진제공=함양군>

(함양=경남뉴스투데이) 가을의 끝자락인 31일 경남 함양군 서하면 운곡리 은행마을을 찾은 서하초등학교 학생들이 노랗게 물든 은행나무(천연기념물 제406호) 아래에서 늦가을의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 수령이 약1000년을 넘은 이 나무는 높이 34m. 둘레 8.5m 크기로 웅장하다.

 

남병희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남병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