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행사
양산시, 2018 제야의 종 타종행사 개최
지난해 타종행사<사진제공=양산시>

(양산=경남뉴스투데이) 양산시는 2018년 무술년 다사다난했던 한 해를 마무리하고 2019년 기해년 새해의 힘찬 출발을 알리는 “2018 제야의 종 타종행사”를 오는 31일 양산대종 종각일원에서 개최한다.

행사는 오후 11시 10분 시민타종자 추첨을 시작으로 국악청의 대북공연, 양산 시립합창단의 축하공연과 함께 진행한다. 특히 양산시는 행사 당일 현장추첨을 통해 시민에게 타종 기회를 제공하여 시민과 하나 되는 양산대종의 울림이 그 어느 때보다 큰 의미로 시민들에게 전달될 것으로 기대된다. 축하공연이 끝나면 신년사, 축하메세지, 타종식, 2019개 희망풍선 날리기 순으로 진행된다.

타종행사와 더불어 양산시 여성단체협의회(회장 류은영)에서는 행사장 인근에 오후 10시부터 무료 떡국 나눔 행사를 실시하여, 행사장을 방문하는 시민들에게 따뜻한 나눔의 정을 선물할 예정이다.

김일권 양산시장은 “다사다난했던 올 한 해를 잘 마무리하고 다가오는 기해년을 희망차게 맞이하는 뜻깊은 행사에 많은 시민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조영태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조영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