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녕군
창녕군, 2019년 첫 모내기 실시봄을 알리는 따뜻한 소식, 15일부터 이앙 시작
창녕군 하태윤 농가에서 첫 모내기를 하고 있다.<사진제공=창녕군>

(창녕=경남뉴스투데이) 창녕군은 15일, 올해 첫 모내기가 고암면 신기마을 하태윤(73세) 농가의 논(1.8㏊)에서 실시됐다고 밝혔다.

군은 극조생종인 진옥벼로 11개 읍․면 일원에 벼 조기재배 단지 65㏊를 조성하였고, 조기재배로 생산된 벼는 8월초 수확 후 롯데마트, 롯데슈퍼 등 롯데유통 계열사에 계약 체결하여 납품 될 예정이다.

한정우 군수는“조기재배는 지구온난화에 따른 기상 이변과 태풍 등 재해 대비, 노동력 분산을 통한 농가 경영비 절감 및 농가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며, “농가 소득에 도움이 되는 조기재배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쌀값 안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하태윤 농가는“벼 조기재배 단지 조성을 위한 군의 지원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군에서 시행하는 각종 농정 시책에 적극 참여 하겠다”고 밝혔다.

이경호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이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