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산청군
산청서 열린 한국 임업인 대축제 성료8000여명 찾아…8억원 경제유발효과

- 임업인들 “시설 인프라 최고” 입모아

 

산청군 동의보감촌서 열린 전국 임업후계자 전국대회 폐막 <사진제공=산청군>

(산청=경남뉴스투데이) 대한민국 대표 웰니스 관광지 산청동의보감촌서 열린 제28회 한국임업후계자 전국대회가 참가자들의 호평 속에 막을 내렸다.

‘산림의 새시대, 새로운 도약’을 주제로 지난 3일부터 5일까지 진행된 이번 대회는 8000여명의 임업후계자와 가족이 참석했다.

산청군은 이번 대회 참가자들이 2박3일간 지역에서 머물며 8억원 수준의 경제효과를 유발한 것으로 추산했다.

임업인들은 이번행사의 대표프로그램인 전국 임산물 9도 요리경연대회를 비롯한 초청강연회, 도전임업골든벨, 명랑운동회, 임업인 쿨~콘서트, 임업후계자 가족노래자랑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함께 즐겼다.

특히 산청군과 동의보감촌에서만 즐길 수 있는 한방 티테라피, 숲속족욕을 비롯해 약첩싸기, 한방온열체험, 공진단 만들기 등 다채로운 체험거리도 마련돼 큰 호응을 얻었다.

해가 지고 난 뒤에는 동의폭포, 테마공원, 십장생 동산, 동의전 등 행사장 곳곳에 경관 조명이 밝혀져 여름밤의 운치를 더했다.

5일 폐막식에 참석한 팽현일 산청 부군수는 “비록 3일간의 짧은 일정이었지만 이번 행사를 통해 임업인의 긍지와 저력을 다시 한번 확인 했다”며 “대한민국 웰니스 관광의 중심인 동의보감촌에서의 추억을 소중히 간직하길 바란다. 내년 경기도 여주시에서 개최되는 차기 행사장에서 웃으면서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인사를 전했다.

대회장인 최무열 한국임업후계자 중앙회 회장은 “최상의 인프라를 갖춘 산청 동의보감촌에서 개최한 이번행사에 역대 최고로 많은 회원들이 참석했다. 회원들의 만족도도 최고였다”며 “행사준비에 수고를 아끼지 않은 이재근 산청군수를 비롯한 관계자분들에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남병희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남병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