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소설, 음악을 만나 웃다! 창작오페라‘봄봄&아리랑난장굿’개최오는 11일 오후 2시, 문화센터 다목적홀에서 열려
‘봄봄&아리랑난장굿’ 공연 포스터

(남해=경남뉴스투데이) 남해군이 이달 11일 오후 2시, 남해문화센터(보물섬시네마) 다목적홀에서 그랜드오페라단의 창작오페라 ‘봄봄&아리랑난장굿’ 공연을 개최한다.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의 일환인 이번 공연은 지역 문예회관을 활성화하고, 지역간 문화격차 해소를 위해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와 남해군 주관으로 진행된다.

그랜드오페라단은 원작 소설 ‘봄봄’의 탁월한 언어 감각과 극적인 구성을 우리말 대사와 가사를 통해 일반 관객들이 오페라를 쉽게 이해하도록 했으며, 청소년과 어린이들까지 쉽게 감상하고 즐길 수 있는 창작 오페라를 통해 오페라의 대중화와 저변확대에도 기여하고 있다.

특히, 각 등장인물들의 천연덕스럽고 코믹한 대사와 연기, 밝은 조성과 반음계 선율, 다채로운 타악기 사용으로 원작 소설의 해학과 익살스러운 문체를 음악적으로 대체해 청소년들의 문학적 감수성과 예술적 창조성을 자극할 것으로 기대된다.

군 문화청소년과 담당자는 “오페라가 원어를 사용해 일반 관객들이 접근하기 어렵다는 단점이 있는데, 이번 공연은 언어장벽이 없기 때문에 군민들이 오페라를 친근하게 느끼고 흥미를 가지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군민들의 많은 관람을 당부했다.

한편 이번 공연은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공연에 대해 궁금한 사항은 남해군청 문화청소년과로 문의하면 된다.

하용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하용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