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양산시
양산사랑카드 누적 발행액 100억원 돌파추가포인트 10% 지급 출시 기념 이벤트도 재연장 시행
양산사랑카드, 사용자 1만8000명 돌파 및 누적 발행액 100억원을 달성<사진제공=양산시>

(양산=경남뉴스투데이) 양산사랑카드가 지난 1월 28일 발행을 시작으로 7월 15일 현재 사용자 1만8000명 돌파 및 누적 발행액 100억원을 달성했다.

이는 출시 6개월 만에 달성한 것으로서, 이러한 발행 성과에 힘입어 시는 올해 양산사랑카드 발행 목표액도 기존 200억원에서 30억원 증가한 230억원으로 재설정하고, 사용자 확대 및 목표 발행액 달성을 위해 현장발급을 강화하기로 하는 등 더 많은 시민들에게 양산사랑카드를 알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양산사랑카드는 양산관내 소비촉진 및 소상공인 매출 증대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만들어진 지역사랑상품권이다. 양산시 관내 IC카드 단말기를 사용하는 가게 어디서나 사용이 가능한 충전식 선불카드로 제작됐으며, 카드 사용을 위한 별도의 가맹점 등록은 필요 없다.

양산사랑카드 사용자는 현재 카드충전 시 출시기념 이벤트로 충전금액의 10%를 추가포인트로 받을 수 있다. 출시기념 이벤트는 지난 1월부터 1차분 10억원에 대하여 진행됐으며, 추가로 10억원에 대해서 출시기념 이벤트를 재연장해 진행한다. 이후는 평상시 지급 포인트인 5% 추가포인트 지급으로 전환되게 된다.

김영철 일자리경제과장은 “지난 6개월 동안 많은 시민들이 양산사랑카드를 사용해 주셔서 관내 소상공인들 및 지역경제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며 “사용자 확대를 위해 오는 15일부터 추가포인트 10%를 지급하는 출시기념 이벤트를 재연장하는 만큼 가계경제 뿐 아니라 소상공인 매출증대에도 도움이 되는 양산사랑카드 사용에 더 많은 시민들이 동참해 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구순자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구순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