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군
거창군, 8월 소통군수실 운영구인모 군수, 군민과 소통하고 공감하는 군정 만들 것
8월 소통군수실 운영<사진제공=거창군>

(거창=경남뉴스투데이) 거창군은 4단체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마을과 단체단위의 건의사항에 대해 대화하고 공감하는 8월 소통군수실을 운영했다고 16일 밝혔다.

거창읍 개화마을 주민대표는 지하수를 식수로 이용하는 30여 가구 주민들의 위생을 걱정하며 가지리 전원마을에 상수도 공급의 필요성과 농로 확포장 구간을 직선화 할 수 있도록 관심을 가져달라고 건의했다.

이어진 시간에는 이동렬 거창유치원 운영위원장 등 공립유치원 관계자가 참석해 사립유치원에 지원되는 식품비를 공립유치원에도 지원될 수 있는 방안을 찾아줄 것을 요청했다.

거창문화원의 민요·판소리 단체인 ‘소리타래’ 회장은 야외 공연이 많은 데 비가 오면 공연하기에 불편하다면서 전천후 공연장 설치 건과 ‘찾아가는 나눔공연’ 등의 지원금 인상을 건의했다.

또한, 거창풍물패연합 회원들은 거창읍 주민자치프로그램에 풍물교실이 제외된 것에 대한 아쉬움을 토로하고, 읍면 풍물패 육성보조금, 풍물경연대회 지원금과 강사료 수당 인상을 건의했다.

구인모 군수는 “가지리 농로 확포장 개선, 전원마을 상수도 공급, 공립유치원 식품비 지원 등 군에서 추진 가능한 일은 적극 지원하고, 그 외 건의사항들에 대해서도 면밀히 검토해보겠다”며 “군민들과 각 단체들이 저마다 어려움을 안고 소통군수실을 방문하시는데, 모두 해결해드리지 못해 안타까운 마음이지만, 그래도 마주앉아 이야기를 나누다 보면 서로 이해하고 공감하는 해결 방안이 생기고 그것들이 쌓여 군정 운영에 큰 도움이 된다”고 소통군수실 운영 소감을 밝혔다.

윤현화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윤현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